본문 바로가기

미국여행5

Portland, ME 포틀랜드에 푹빠져버렸다 학기가 끝났다. 그치만 이사준비도 신경쓰이고, 돈도 애껴야하는 시기라서 여행가자는 남편말에 이번엔 가지말자고 했으나 남편은 나 이번학기 열심히 해서 고생도 많았고, 인턴 도전하겠다고 열심히 했는데 오퍼기회 날린것도 그렇고, 이사때문에 스트레스도 있고 해서 스트레스 풀어줘야한다고 다녀오자고.. 그치만 이렇게 급 갈줄은 몰랐는데 아무 준비도, 숙박예약도 안하고 있다가.. 응? 갑자기 나가자고? 일하다말고 갑자기 나가자고 해서 나가는 길에 숙박 잡아서 출발한 여행. 그렇게 우리는 달리고 달려서 뉴저지에서 약 5-6시간 걸리는 포틀랜드로 갔다! 도착한 날은 밤이라서 바로 숙소에서 쉬었고 다음날 제대로 포틀랜드여행! 포틀랜드에 대해 아~~~~~무것도 몰랐는데 하루만에 포틀랜드에 푹빠져버렸다..! 아침 산책으로 간.. 2021. 5. 19.
[뉴저지당일치기여행] 여름바다 즐기기 Sandy Hook in NJ! 반드시 또 갈거야 여름내내 스리랑카와 한국을 여행하고오니 이제 얼마 남지 않은 여름! 내가 살고 있는 미국에서도 여름을 즐기고 싶은데 뭐하지? 하다가 아직 아파트 수영장을 이용안해봐서 아파트 수영장에서도 좀 놀고싶고, 바다는 당연히! 가고싶고.. 고민하는데 가얀은 역시 활동적이라 바로 바다가자고! 그래서 금요일밤에 둘이 맥주마시다가 내일 바다가자!로 정해서 토요일 오전일찍 바다로 향했다. 사실 처음엔 Keans Burg라는 곳으로 갔었다. 이른아침이라 한적한건지, 원래 한적한 바다인건지 바로 옆에 워터파크와 작은 놀이공원도 있어서 신나보였는데 분위기는 뭔가 썰렁~ 다들 물놀이가 아니라 태닝하러 온 사람들.. 매트깔고 좀 쉬다가 주춤주춤 물놀이를 하고싶어서 눈치보는데 물놀이 하는 사람이 없어...... 그.. 2019. 8. 14.
[미국여행][뉴욕여행] Lake Luzerne & Saratoga Springs 여행기(3) 조금만 더 부지런하면 더 즐길 수 있다 여행 마지막 날 아침. 식사를 간단하게 하고. 체크아웃시간이 12시었어서 오전 시간동안 좀 더 즐기기. 모두들 카약을 한번 씩 더 탔는데 난 전날 폭풍 노젓기로 인해 오늘은 노젓기 휴무. 모두들 카약 탈 때 난 숙소앞 의자에 앉아서 주변을 사-악 둘러보면서 경치를 보고, 좋은 공기를 마시며 여유 부렸다. 하루만에 탄 내 몸도 관찰하고.. ㅋㅋㅋ 샌들자국 어쩔... 다들 숙소로 돌아와서 샤워할때 난 숙소문앞 의자에 누워서 하늘감상하며 바람느끼기까지! 전날의 폭풍스케줄과는 다르게 여유를 만끽! 주인아저씨께서 다음에 들어오는 사람들이 없으니 퇴실 천천히 해도 된다하셔서 좀 더 여유를 부렸다. 여유를 부리다가 부리다가 배가 고파서 결국 퇴실! 나는 여행을 가면 꼭 그렇게 .. 2019. 6. 20.
[미국여행][뉴욕여행] Lake Luzerne & Lake George 여행기(2) 체력소진의 날 이른아침 문앞에 나서자마자 보이는 풍경 우리 숙소 앞 보트와 카약 등 물놀이 할 수 있게 되어 있는 곳 물가에서 보이는 우리 숙소 우리는 2층을 사용했었음 아침형 인간인 가얀은 어김없이 이른아침 일어났고 잠이 많은 나를 기다리다 기다리다 못참고 결국 나를 깨워서 같이 나가자고.. 전날 저녁에 도착해서 사실 주변 풍경을 제대로 볼 수 없었기에 예쁜 아침 호숫가풍경을 한껏 기대한채 나갔는데 응? 응. 물안개. 하아... 가얀이 일찍 일어났을땐 물안개가 드문드문 구름처럼 있어서 풍경이 좋았다는데 지금은 물안개 천지! 그래도 일어난 김에 함께 간 커플 깨기전에 주변 드라이브하자하여 씻지도 않고 잠옷차림으로 그냥 드라이브 고고싱. 물안개 속에서도 낚시를 떠나는 작은배 카약장비 완전 다 장착한채 낚시.. 2019. 6. 19.
[미국여행][뉴욕여행] 업스테이트뉴욕 Lake Luzerne 여행기(1) 메모리얼데이 공휴일 여행기 ' 메모리얼데이를 맞아 연휴가 생겨 여행을 가기로 결심! 이웃집 커플과 함께 넷이서 여행을 가게되어 우리 여인네들이 코스트코에서 장을 한가득 봤다. 스테이크용 립아이 소고기, 삼겹살, 통닭, 소세지, 샐러드, 샌드위치, 쌈용야채, 과일, 음료, 과자, 씨리얼, 크로와상, 머핀, 물 등 다 먹을 수 있을 줄 알았는데 역시 코스트고 양이.. 남은 것들은 잘 나눠서 다시 가져왔다. 장본게 약 200불 정도 됐던거 같다. 한 차에 다 싣기엔 무리여서 장본거를 좀 나누고, 우리 짐도 챙겨서 이제 여행 출발! 우리의 여행은 5월 24-26일로 2박 3일! 금요일 출발이었어서 남정네들이 일을 갔어야 했기에 4시30분경에 출발을 했다. Lake Luzerne는 사실 유명한 곳은 아닌듯하고 그.. 2019. 6.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