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국말고다른나라/대한민국

[부산여행] 광안리에서 합리적가격에 오션뷰 즐기기! 추천호텔 '호텔1'

by 달린다달린 2019. 8. 18.

여기에서만 놀아도 뽕빼는

 

우리가 묵었던 프리미엄 오션뷰 코너쪽 객실

 

미국에서 내가 잠시 한국 들어온다고

기특하게도 동생이 부산여행을 추진했다.

나는 비록 해외로는 많이 돌아다닌편인데

의외로 한국여행을 제대로 못해봤다.

부산도 와보긴 했지만 친척들보러 왔던 것 뿐이라

부산여행도 이번이 처음이었고,

심지어 제주도도 아직 한번도 안가봤다.

 

그래서인지 이번 부산여행이 너무 기대됐는데

하필 우리가 갔던 시기가 성수기라 가격이 부담이 많이 됐다.

(2019.07.21-2019.07.22(일-월))

동생이 처음 알아봤던 고급호텔은 4인이라 방 두개 잡는데 100만원이 넘었...뜨억..

그래서 동생이 다음으로 내민 비장의 카드가 바로 이 호텔!

'호텔1'

이름이 좀 특이하긴 한데 젊은이들이 꽤 이용하는 것 같았다.

동생이 이미 한번 갔었던 호텔이라면서 설명하는데

조식은 좀 별로고, 호텔내에 수영장이 없어서 그게 좀 아쉽지만

객실이나 오션뷰는 넘넘 좋다고해서

욕심 조금 버리고 여기로 가기로 결정!

우린 조식은 신청안하고 아침에 브런치 가게에 가기로 했당.

우리가 예약했을때 프리미엄 오션뷰 방 2개에 60만원 좀 넘었던 것 같다.

그 금액도 사실 좀 어마어마하지만

성수기에다가 바다 바로 앞 오션뷰니까...^^

그치만, 막상 이 호텔을 이용하고보니 썩 괜찮은 금액이란 생각이 들었다.

자, 그럼 호텔 구경해보실라우~?

↓↓↓

 

 

우리 객실 나이트 오션뷰

 

인데..

창문이 약간 더럽.....♡

괜찮아 괜찮아 바깥창문 닦는거 어려우니까 이해해..

 

코너쪽이 좋은점이 앞, 옆으로 뚫려서 뭔가 시원한 느낌이 있다.

그래서 엄청 만족했다.

엄마와 동생방을 보기전까지는....

물론 우리방도 좋은데 개인적으로는

그래도 그냥 중앙방이 좋은 거 같다.

엄마랑 동생이 묵었던 중간방은 요렇게 생겼다.

↓↓↓

 

 

중간 오션뷰 객실

 

앞에보이는 저런 테이블은 코너방에도 다있다.

구조만 다를뿐 갖춰진 구색은 다 똑같았다.

 

중간방 오션뷰

 

뭔가 바다위에 떠있는듯한 느낌..

사진으론 크게 와닿지 않는데

코너방에서도 탁트였다느꼈는데

막상 중간방 가보니 중간방이 더 넓은 느낌에

더 탁 트인 느낌이 들었다.

코너방엔 사이드쪽 창문 옆에 좌식 테이블이 있다면

중간방에 위에 보이는 것 처럼 바다뷰를 나란히 앉아서 볼 수 있게

앉을자리가 만들어져있다.

뭐.. 둘다 좋은데 딱 문열고 들어가면 중간방이 덜 답답한 느낌!

 

 

 

중간방은 이렇게 침대가 중앙에 있는데

코너방은 침대가 티비쪽벽에 쫙 붙어있어서

잘때 좀 티비 아래붙어있는게 걸리적 거리긴 했다.

 

 

세면대와 샤워실

 

샤워실은 한명이 사용하기에 충분하게 잘 되어있었고

뜨순물도 잘 나오고,

샴푸, 바디워시, 칫솔, 치약, 비누 다 있다.

다만 바디로션이 없으니 얼굴로션과 바디로션은 챙겨가세유!

우린 호텔 바로옆 편의점에서 구매해서 씀!

근처에 편의점도 있으니 참고하세용!

 

 

변기가 있는...

 

너무 웃긴게 사실 완전 방으로 만들어진게 아니라

방안에 이 공간이 설치된? 그런 느낌이라

방음이 막 잘되진 않는데

연인끼리 가서 큰일볼때 좀 민망한..

그래서 이 방안엔 작은 라디오가 있다.

넘나 센스있는 것!

그래서 우리도 용변볼때 라디오를 크게 틀어놓긴했는데

그래도 방귀는 살살끼시는게 좋아요.....^^^^^^^^

 

 

호텔1 잠옷

 

이곳엔 잠옷이 이렇게 있는데

1층, 2층 카페에 내려가보면 다들 커플룩.

넘나 귀엽고 좋은 서비스인 것 같다.

나는 따로 챙겨간 내 잠옷이 있어서 그냥 그거 입었는데

동생이랑 엄마가 잠옷이 느낌도 좋고 넘 편하다고..

호텔이 막 파이브스타 호텔이 아닌데

정말 새하얀 대리석에 먼지하나 안보이게 깨끗하게 관리가 잘 되어있고,

있어야 할 건 다 있는 실용적인 호텔이었다.

 

 

방에서 본 바다와 광안대교

 

 

 

짜-잔!

호텔1의 히든카드!

바로 루프탑!

내 친구와 동생이 여길 와본 적 있는데

그땐 이게 없었다고 한다.

루프탑을 오픈한지 얼마안되서 우리가 간것 같다.

루프탑에 스파탕도 있고,

테이블고 의자등이 많아서 바다보면서 쉴 수 있게 잘 해놨다.

낮에와도, 밤에와도 좋을 이 곳!

 

 

보기엔 이쁜데 앉으면 쫌 엉덩이 아픈 의자

 

바다보면서 스파

 

천국의계단

 

이게 지금 인터넷에서 핫하다

여기에서 많은 사람들이 인생샷을 건지는...

물론 우리도 열심히 포즈잡아가며 인생샷을 좀 만들어냈다.

호텔1 루프탑에 인생샷 찍을 만한 스팟들이 좀 있어서

사진찍고 놀기만해도 시간이 훌쩍!

나가서 바다를 즐기는 것도 좋은데

호텔 내에서도 할거리들이 있어서 돈이아깝지 않은 호텔이다.

 

 

달도 이쁘게 뜬 광안대교 나이트 뷰

 

 

외국인인 가얀도 뿅- 반한 부산 광안리의 호텔

'호텔1'

광안리 바다 중간에 위치해 있고,

1, 2층에 있는 카페와 루프탑까지 호텔내에서 할 거리들이 있고,

깔끔, 실용적인 오션뷰 객실까지!

별 다섯개 드립니다! 짝짝짝!

 

 

 

 

 

 


 

호텔1 사이트

https://www.hotel1.me/

 


 

 

 

 

 

 

 

여기에 가보고 싶은 생각이 든다면

공감꾸욱~♥

구독꾸욱~♥

 

 

 

 

 

부산에서 추천 아침식사

2019/08/19 - [나는아주잘돌아다녀/대한민국] - [부산여행] 미국 브런치 카페보다 맛있는 광안리 브런치 카페 '리안광'

 

 

부산에서 추천 점심식사

2019/08/16 - [나는지금미국에있어/내가좋아하는것들] - [부산여행] 부산 전포역근처 맛집 한국의 흔한밥상 '밥집'

 

 

부산에서 추천 카페

2019/08/20 - [나는아주잘돌아다녀/대한민국] - [부산여행] 영도 흰여울문화마을에 있는 추천 감성카페 '카페,길'

 

 

 

 

 

 

-2019.07.21-2019.07.22 부산여행-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