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국말고다른나라/대한민국

[부산여행] 영도 흰여울문화마을에 있는 추천 감성카페 '카페,길'

by 달린다달린 2019. 8. 20.

여심의 마음을 흔들 감성코드 제대로 잡은

 

 

부산 광안리 바다를 보고 이번엔 흰여울문화마을로 와봤다.

이번 부산여행에서 나는 그저 동생을 따라 다녔고

동생은 그저 인터넷 서치를 통해 정보를 얻었을 것이다.

 

그런데

이 곳에 올때 날이 푹푹쪄서 영도에 있는 이 곳 까지 택시를 이용했는데,

택시 아저씨가 어렵게 사는 사람들 동네에 가서 사람들이 북적북적하니

동네사람들이 기분이 좋겄냐며

예쁘게 조성하고 관광지가 되는건 좋은데

주민들은 살기 불편해지기만 할 뿐 좋을게 없는 말씀이셨다.

듣고보니 맞는말같아서 뭔가 안타까운 마음이 들었다.

어쨌든

우리는 이곳에 왔고, 아저씨의 말씀이 계속 생각나

조심조심 조용조용 요란하지 않게 다니려고 노력했다.

 

걷다보니 정말 좁은 골목에 아기자기한 카페들이 있었다.

그 중간중간 조용히 해달라는 문구가 적힌 판들도 있었다.

택시아저씨말대로 주민들이 피곤해진게 맞나보다.

그래도 우리가 갔을땐 월요일이었어서

비교적 사람도 없었고 요란을 떠는 사람들도 없었어서

우리도 좁은 길을 다니는데 평온하게 걸을 수 있었다.

 

어느 카페를 갈까 골목을 쭉- 걷다가

걸으면서 봤던 카페 중 가장 기억에 남았던 카페로 다시 되돌아갔다.

 

그 카페가 바로,

'카페,길'

 

 

입구에 들어서자마자 아기자기함이 >.<

 

 

 

1층에도 방안에 작은 공간이 있고,

이렇게 샛노란 계단이 있길래 올라가서 우리는 2층으로 자리를 잡았다.

 

 

 

여기 카페 감성보소..

화이트, 아이보리톤으로 따스하면서 깨끗한 느낌에

조화와 사진들로 꾸며진 공간이었다.

 

 

 

2층의 길다란 창문으로 보이는 바다 뷰!

흰여울문화마을에서 바다를 실컷 볼수야 있지만

이 긴 창문을 통해 보는 바다는

창문이 액자, 바다가 그림 같아서 또 다른 느낌이었다.

 

 

 

정말 그림 같은 뷰

 

 

 

 

정말 심플하지만 느낌있게 잘 꾸며 놓아서

여성들의 취향을 지대로 저격!

 

 

 

모던한 느낌의 깔끔함과 빈티지스러움이 함께해서 예쁘다.

 

 

 

아이스 아메리카노, 밀크티, 헤이즐넛라떼를 시켰는데

내가 골랐던 헤이즐넛라떼가 맛이 독특하면서 맛있었다.

그리도 동생이 골랐던 밀크티도 맛이 좋았고,

아메리카노도 흔한 맛이지만 괜찮았다.

 

 

 

(사진이 왜이렇게 어둡게 찍혔는지는 모르겠지만)

우리가 앉은자리 옆쪽에도 이런 귀여운 공간이 있었다.

 

 

 

걷다가 이 곳의 내부는 보이지 않고

하아얀 건물에 펫말만 느낌있게 있길래 가본건데

기대 이상이었다!

조용하게 느낌있게 커피한잔 하고싶다면

이 카페 추천이요!

 

 

 


 

카페 길

https://store.naver.com/restaurants/detail?id=1548533021

 


 

 

 

 

 

 

 

부산에서 아침식사하기

2019/08/19 - [나는아주잘돌아다녀/대한민국] - [부산여행] 미국 브런치 카페보다 맛있는 광안리 브런치 카페 '리안광'

 

 

부산에서 점심식사하기

2019/08/16 - [나는아주잘돌아다녀/대한민국] - [부산여행] 부산 전포역근처 맛집 한국의 흔한밥상 '밥집'

 

 

부산에서 머물만한곳

2019/08/18 - [나는아주잘돌아다녀/대한민국] - [부산여행] 광안리에서 합리적가격에 오션뷰 즐기기! 추천호텔 '호텔1'

 

 

 

 

 

 

부산여행이 땡긴다면

공감꾸욱~♡

구독꾸욱~♥

 

 

 

 

 

 

댓글0